[포토] ASL 결승전 막 연 이현경 아나운서

2019-09-01 17:50
center
1일 서울 광진구 어린이대공원 능동 숲속의무대에서 아프리카TV 스타리그(이하 ASL) 시즌8 결승전이 열렸다.

개인리그 9회 우승을 차지한 '최종병기' 이영호와 개인리그 첫 우승을 노리는 프로토스 장윤철이 대결한다. 이현경 아나운서가 힘찬 목소리로 ASL 결승전의 막을 열었다.

박운성 기자 (photo@dailyesports.com)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