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마블 '제2의 나라', '이달의 우수게임' 일반 게임 부문 선정

2021-10-20 16:03
center
넷마블(대표 권영식, 이승원)은 감성 모험 RPG '제2의 나라: 크로스 월드(이하 제2의 나라)'가 '2021 하반기 이달의 우수게임' 일반 게임 부문에 선정됐다고 20일 밝혔다.

한국콘텐츠진흥원에서 주관하는 '이달의 우수게임'은 총 7명의 심사위원으로 이뤄진 선정평가위원회의 의견과 일반 게이머들의 투표를 총합해 선정한다.

종합심사평에서 "방대한 스토리는 한 편의 영화나 애니메이션을 보는 듯한 느낌을 받았다. 블록버스터 작품의 취지에 적합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넷마블은 '이달의 우수게임' 선정에 대한 감사의 뜻을 담아 '제2의 나라' 이용자 전원에게 ▲100만 골드 ▲장비 소환 쿠폰 10장 ▲이마젠 소환 쿠폰 10장 ▲코스튬 소환 쿠폰 10장 ▲후냐 헤드헌팅 증서 10개를 오는 25일까지 증정한다.

보상은 계정당 1회만 수령할 수 있고, 오는 25일 오후 11시59분 전까지 접속하면 자동으로 지급된다.

'제2의 나라'는 레벨파이브와 스튜디오 지브리가 협력한 판타지 RPG '니노쿠니'를 모바일 RPG로 재해석한 작품으로, 원작의 세계관을 새롭게 구성, 카툰 렌더링 방식의 3D 그래픽을 기반으로 해 극장판 애니메이션을 보는 듯한 재미를 선사한다.

자세한 정보는 공식 사이트공식 포럼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원희 기자 (cleanrap@dailygam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