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투스 글로벌 콘텐츠문학상 2021, 최다 응모작 접수

2021-10-21 18:31
center
모바일게임 기업 컴투스(대표 송재준, 이주환)가 미래 게임 및 콘텐츠 시장을 이끌어갈 창작 인재 발굴을 위한 '컴투스 글로벌 콘텐츠문학상 2021'의 작품 접수를 지난 20일을 기해 성황리에 마감했다고 밝혔다.

올해로 4회째를 맞은 '컴투스 글로벌 콘텐츠문학상 2021'은 역대 최대 규모의 상금과 함께 수상자들의 창작 역량 강화를 위한 다양한 특전 등으로 접수 시작 전부터 많은 창작자들로부터 큰 주목을 받으며, '자유 주제'와 '지정 주제' 2개 부문에서 총 400여 편의 작품을 접수했다.

특히 이번 공모전은 역대 가장 많은 작품이 출품됐을 뿐만 아니라, 올해 새롭게 신설된 '지정 주제' 부문에서도 우리 사회의 핵심 주축이자 미래를 이끌어갈 'MZ세대의 로망'을 소재로 한 기발하고 창의적인 작품들이 대거 접수되며 공모전의 위상을 높였다

컴투스는 출품작들에 대한 면밀한 검토를 진행한 후 케나즈와 정글스튜디오, 고즈넉이엔티 등 각 분야의 콘텐츠 제작에 탁월한 영향력을 가진 관계사들과 함께 심사를 진행할 계획이다. 1, 2차에 걸친 심사 과정을 통해 전체 부문을 통틀어 1편의 대상과 각 부문별 최우수상과 우수상, 장려상 1편씩을 선정한다. 영예의 대상 수상자에게는 상금 2000만 원을 수여하고 최우수상과 우수상에 각각 500만 원과 300만 원을 전달한다. 또한, 올해 신설된 장려상 부문 수상자에게도 200만 원의 상금이 지급된다.

전체 응모작 중 게임, 웹툰, 웹소설, 장편소설 등 2차 창작물로 발전 가능한 작품들에 대해서는 컴투스와 주관사를 통해 실제 콘텐츠로 제작할 수 있는 기회도 마련한다. 이 외에도 수상작을 활용한 작품집 출간 기회는 물론 특별 인턴십 프로그램과 입사 지원 시 가산점을 부여하는 등 실질적인 창작자 등용문으로서 다양한 혜택을 제공할 계획이다.

컴투스 관계자는 "올해 공모전은 참가자들의 큰 관심과 호응 속에 역대 가장 많은 응모작이 접수됐다"며 "참가자들의 성원에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예비 창작자들이 꿈을 펼칠 수 있는 무대를 지속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자세한 내용은 '컴투스 글로벌 콘텐츠문학상 2021'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원희 기자 (cleanrap@dailygame.co.kr)